방탄소(炭素)년단이 어린이 암환자 治療(치료)를 위해 슈가·계명대 동산병원에 1억 원을 기부했다.

방탄소(炭素)년단이 어린이 암환자 治療(치료)를 위해 슈가·계명대 동산병원에 1억 원을 기부했다.

그룹 방탄소년단의 멤버 슈가(본명 민윤기)가 생일(生日)(3월 9일)을 맞아 소아암 환자 치료를 목적으로 1억원을 기부했다.

대구 달서구(西區) 계명대 동산병원에 따르면 슈가는 9일 소아암 환자 치료에 써달라며 1억원을 기부했다.

스가 장관은 “어려운 가정형편 때문에 治療(치료)를 받지 못하는 아이들이 건강하고 밝게 자라나는데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말했다.”

조치흠 계명대 동산병원장은 “이런 좋은 영향이 사회 전반에 널리 확산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좋은(善) 무대로 국격을 알리는 방(炭素)탄소년단 멤버들이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앞으로도 세계적(世界)인 아티스트로서 응원하겠습니다.

슈가는 2019년 생일을 맞아 팬클럽 아미(ARMY) 명의로 소아암 어린이를 돕기 위해 1억 원과 인형 329개를 기부했고, 지난해에도 1억 원을 벌어 Corona19 확산으로 어려(童顔)움을 겪고 있는 고향 대구를 도왔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